47억 원 그림의 작가, 사실 돈 없어 은박지에까지 그림을..?!

작품의 가격이 천정부지로 올라도 아무런 이득을 얻을 수 없는 작가들! 그래서, 추급권이 뭔데요?

바로가기
이중섭_은지화

아트에 관심 있다면, 지금 팔로우해야 할 아트 인플루언서 SNS 계정

MZ세대를 위한 예술 기획자 게리 예와 미술계 대표 밈 메이커 제리 고고시안, 세계 최고 큐레이터의 온라인 큐레이션 한스 울리히 오브리스트까지!.

바로가기
MZ세대를 위한 예술 기획자 게리 예와 미술계 대표 밈 메이커 제리 고고시안, 세계 최고 큐레이터의 온라인 큐레이션 한스 울리히 오브리스트까지!

유연하면서도 단단한 표면의 황홀함. 육건우 작가의 영감

도예를 전공한 후 원단을 반죽하여 반복적 형태와 패턴을 연구해 자신만의 화면을 만들어 온 육건우 작가를 소개합니다.

바로가기
유연하면서도 단단한 표면의 황홀함. 육건우 작가의 영감

요즘 컬렉터들이 눈여겨보는 요즘 작가는 누구일까?

영 컬렉터들의 꾸준한 관심을 받고 있는 6인의 작가를 소개합니다.

바로가기
요즘 컬렉터들이 눈여겨보는 요즘 작가 6인

한국 미술시장의 활기, 이대로 계속될까?

올해의 시장 흐름과 트렌드를 다시 한 번 살펴보는 재정비 시간

바로가기
올해의 시장 흐름과 트렌드를 다시 한 번 살펴보는 재정비 시간

비싼 작품은 좋은 작품일까? 그림 가격을 만드는 요소들

미적 가치와 투자 가치가 얽혀 있는 미술품! 도대체 미술품 가격은 어떻게 매겨질까?

바로가기
미적 가치와 투자 가치가 얽혀 있는 미술품! 도대체 미술품 가격은 어떻게 매겨질까?

컬렉팅 첫걸음을 떼기 위해 우리가 알아야 할 것들

괜찮은 아트 컬렉터 되는 방법! A-Z까지 모두 알려 드립니다.

바로가기
컬렉팅 첫걸음을 떼기 위해 우리가 알아야 할 것들

요 귀여운 녀석이 돈까지 된다고? 아트토이의 출구 없는 매력!

트렌디한 MZ세대 컬렉터들에게 주목받고 있는 아트토이의 매력은 무엇일까요?

바로가기
킨키로봇 한남점 디스플레이 일부

진품이냐, 명품이냐, 진품명품이냐~ 진품 vs.명품! 진품=명품?

너무나 핫한 NFT 미술시장, 다시 한번 떠올려보는 원본성 이야기!

바로가기
잠자는 에로스

47억 원 그림의 작가, 사실 돈 없어 은박지에까지 그림을..?!

작품의 가격이 천정부지로 올라도 아무런 이득을 얻을 수 없는 작가들! 그래서, 추급권이 뭔데요?

바로가기
이중섭_은지화

아트에 관심 있다면, 지금 팔로우해야 할 아트 인플루언서 SNS 계정

MZ세대를 위한 예술 기획자 게리 예와 미술계 대표 밈 메이커 제리 고고시안, 세계 최고 큐레이터의 온라인 큐레이션 한스 울리히 오브리스트까지!.

바로가기
MZ세대를 위한 예술 기획자 게리 예와 미술계 대표 밈 메이커 제리 고고시안, 세계 최고 큐레이터의 온라인 큐레이션 한스 울리히 오브리스트까지!
Previous
Next

난트 추천 작품

더보기
Previous
Next

Regent’s park

햇살이 따사로운 어느 봄날 사랑하는 사람과의 설레는 데이트를 위하여 여자는 아끼는 진주 목걸이를 하고 길을 나섭니다. 남자도 머리를 멋지게 올리고 그 공원에서 여자를 기다립니다. 진주 목걸이를 하고 활짝 웃는 그녀를 보며 남자는 행복감에 어깨가 들썩이고 입이 찢어져라 환히 웃습니다. 그날의 행복했던 그 기억은 봄이 지나고 겨울이 오고 수없이 많은 봄을 떠나보내도 잊히지 않는 단 한 번의 봄 날로 마음속에 남아있습니다. 누구에게나 있는 설레는 봄날을, 사랑의 간지러움을 그려내고 싶었습니다. 어느 봄날 찰나의 순간이 나에겐 '봄'이라는 단어를 꽉 채워버린 과거의 사랑에게 전하는 그림입니다

Views Count
400
0

Lonely Titan

외롭고 외로운 거인의 이야기

Views Count
220
0

기억의 밀도_drawing15

흘러가는 순간의 기억들을 붙잡아 기록하고 있습니다. 삶의 모든 순간들을 선을 통해 정리하고 있노라면 저는 비로소 완전해지는 기분입니다. 하지만 우리는 기억하는 동시에 망각하는 존 재이기 때문에 오래도록 정확한 기억을 가지고 있기 힘듭니다. 이에 저항하기 위해 저는 계속해서, 끝없이 선을 긋습니다. 선을 중첩시키는 작업을 계속해서 하면서 기억의 밀도에 대하여 생각합니다. 밀도의 사전적 의미는 '빽빽이 들어선 정도' 또는 '내용이 얼마나 충실한가의 정도' 라고 합니다. 삶을 살아가면서 어떤 순간들은 선명히 기억되는 반면 어떤 순간들은 무언가 비어있는 것 처럼 드문드문 기억이 나기도 합니다. 아주 짧은 찰나의 순간들에도 기억의 밀도는 다르게 남는다고 생각하며 그림을 그립니다. 종이에 펜, 30x30cm 검정알루미늄액자, 전면 아크릴. 액자크기 46x46cm

Views Count
230
0

Infinity

도심 속 자라나는 자연의 성장 이야기

Views Count
503
0

merry go round(73)

상실감에 대한 이야기_작가노트 상실의 느낌은 갑자기 찾아왔다. 당연한 주소에 대한 소속감은 분해되었고, 내 지나간 시간과는 관계없이 그렇게 찾아왔다. 등굣길을 잃어가듯, 할머니를 잃어가듯 주소도 잃어버렸다. 문득 시간의 흐름에 공포감 비슷한 것을 느끼곤 한다. 남아 있는 것은 기억 뿐이라고, 알콜에 휩쓸리는 것은 궁극적으로 망각을 위함이라고. 머릿속에 박혀 있는 그 모든 조각들은 마치 하늘을 부유하는 구름들처럼, 끊임없이 떠다니고 생성되고 제거된다. 의지와는 전혀 상관 없는 일이다. 언젠가 기억 속의 주소를 다시 찾으면, 그럼에도 망각한 일부의 것들이 낯설게 다가올 것을 알아 상실이라 느끼나 보다. 잃어버린 것이라고. 추억하는 것이 아니다. 한없이 익숙한 감각이 왜인지 너무나 뒤늦게 찾아와 쉽사리 취하지 않는 것도 언젠가는 없어질 것을 안다. 적응의 크기를 신뢰한다.

Views Count
146
0

숨바꼭질-숲

Views Count
361
0

빛이 있는 모양

빛이 있는 모양 29.7cm x 42.0cm oil pastel on paper 2022

Views Count
270
0

생경한 풍경 2

Views Count
374
0

출렁이는 빛Ⅲ

빛을 받은 바다의 반짝이는 모습. 바다가 출렁일때마다 물결이 부서지며 빛이 아른거린다. 바다가 일렁이는 부드러움과 태양빛들이 부서져 퍼져가는 그 아름다운 시간의 공기를 담는다. 나의 작업은 부드럽게 부서지는 붓질과 색으로 내가 본 아름다운 빛의 형상들을 담아낸다는 것. 물체 하나 하나에 큰 의의를 둔다기 보다 시각적으로 느껴지는 아름다움, 따뜻함, 포근함, 힐링 등을 추구한다. 형상을 반듯하게 나누지 않고 형태의 경계가 모호하며 빛을 퍼트린 듯 한 부드러운 색감이 작업의 특징이다. 명암이나 물체간의 색의 대비, 때로는 채도의 대비 등을 강하게 주어 보여주고자 하는 시선을 이끌어 낸다. 경계를 짓이겨서 그 사이를 허물어 서로가 섞인 듯 한 형태로 작업의 분위기를 부드럽게 풀어주기 때문에 작업이 흐려 보일 수 있는데 사진이 잘못 찍힌 것이 아니라 원래 작업이 이러하다.

Views Count
298
0

난트 최신 컬렉션

전체보기
Previous
Next